오늘 본 최고의 댓글 - "물어!"


저런 인간들 때문에 앞으로는 맹인 안내견도 "물어!"를 가르쳤으면 좋겠다... --" -my3817 16:25-

가끔 인터넷 뉴스 기사에 달린 댓글을 보다 보면 탄성을 자아낼 만큼 재치 있는 댓글을 만날 때가 있습니다.

그 순발력과 기지가 부럽습니다. 부러우면 지는 거라면서요^^

<지하철 '무개념녀' 또 등장…시각장애인 안내견 보고 "더러워">라는 제하의 기사에 달렸던 댓글입니다. 오늘 본 최고의 촌철살인 댓글입니다. 날도 후덥지근한데 긴 말 짧은 말 필요 없이 딱이네요.

http://kr.news.yahoo.com/service/news/shellview.htm?linkid=33&articleid=2011071415012691514&newssetid=16

태어나 단 한 번도 타인을 위한 봉사나 희생을 해본 적도 없을 것 같은 천박한 뇨자의 패악에도 아랑곳없이 훈련받은 대로 묵묵히 자신의 임무를 수행하는 안내견이 참으로 듬직해 보입니다. 그 놈 참 잘 생겼네요.

전생에 무슨 죄가 많아 이승에서 인간을 위해 복무하는진 몰라도 다음 생엔 사람으로 태어나서 그 선한 눈빛으로 세상을 밝혀 주길...

그리고 개한테까지 무시당할 만큼 심성이 천박하고 '더러운' 뇨자여, 그대가 전생에 무슨 선행을 하여 이승에서 사람의 형상으로 태어나 말 못하는 짐승에게 그런 패악을 행하는진 몰라도 다음 생엔 맹도견으로 태어날 수도 있음이라. 요행히 다음 생에도 다시 사람으로 태어난다면 두 눈 멀고 태어나 당신이 더럽다고 모욕한 저 개와 몹시도 상심했을 저 개주인의 심정을 당신이 난도질한 만큼만 고스란히 느껴보았으면 한다. 벼락 맞아 뒈질 뇬이라는 저주에 비하면 이 정도는 축복 아닌가.


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/















===東山高臥===

0 comments: